Welcome, skip to the content.

6만년 역사를 이어온 호주 원주민 애보리진의 독특한 전통과 문화를 빅토리아주에서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습니다. 원주민들의 유명한 예술작품을 감상하고 의미있는 유적지에 방문해 그들의 정신적 신념을 느껴보세요. 현대 사회 속에서 독자적인 문화를 유지하며 살아가고 있는 빅토리아주 원주민들과의 만남은 여행의 흥미로움을 한층 더해줍니다.

유럽인들이 멜버른으로 들어와 처음 정착하기 시작했던 포트 필립(Port Phillip) 일대는 원래 5개의 애보리진 부족들이 모여 만든 쿨린(Kulin)이라는 국가의 중심지였습니다. 쿠리 헤리티지 트러스트(Koorie Heritage Trust)나 멜버른 박물관에 있는 분질라카(Bunjilaka)를 방문하시면 6만년의 역사를 이어온 이 호주 원주민의 독특한 전통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색다른 체험 방법으로는 왕립식물원(로얄 보타닉 가든)에서 애보리진 가이드와 함께 산책을 하면서 원주민의 흔적을 따라가 보거나 차나비(Tjanabi) 레스토랑에서 현대식으로 재해석한 애보리진 음식을 맛 보는 방법도 있습니다.

빅토리아주의 다른 지방 도시에서도 애보리진 원주민들의 흔적은 찾아볼 수 있습니다. 특히 에츄카(Echuca)와 토쿰왈(Tocumwal) 사이의 머레이 강 범람원에 위치한 바마 스테이트 포리스트(Barmah State Forest)는 세계에서 가장 큰 리버 레드 검(River Red Gum) 숲의 일부로서 애보리진 원주민 문화 유산이 많이 발견되고 있으며 현재도 그 후예들이 이 지역에 터를 잡고 살면서 그들의 문화 유산과 삶의 방식을 공유하고 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예술적 전통을 갖고 있는 원주민인 호주 애보리진들은 과거 수천 수만년의 세월 동안, 그들의 꿈에 관련된 이야기나 일상적인 활동을 바위나 나무껍질, 나무 조각, 모래 등에 그려왔습니다. 이들이 남겨 놓은 예술 작품을 감상하면서 그 속에 담긴 그들의 삶의 철학을 이해해 보세요. 이안 포터 센터: NGV 호주관(Ian Potter Centre: NGV Australia)에 가면 애보리진 예술 작품을 무료로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그 외 플린더스 레인(Flinders Lane)이나 킹 스트리트(King Street)에 있는 쿠리 헤리티지 트러스트(Koorie Heritage Trust)에 가시면 다양한 애보리진 예술 작품들의 콜렉션을 만날 수 있고 구매도 가능합니다.

검색 기준에 부합하는 결과를 찾지 못했습니다.

필터나 검색어를 변경하여 다시 시도하세요.

예술 및 문화

브램북 국립공원 & 문화센터

브램북은 국립공원과 애보리진 문화센터가 결합되어 호주의 자연과 문화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독특한 호주만의 독특한 어트렉션입니다.

{{::accreditation.Alt}}
{{::item.EventDates[0]}}
{{::item.PriceRange}}
{{::item.MoreDatesText}}
{{::date}}